게시글 신고

댓글 신고

CINELAB2021-08-02 14:53:45

뮤턴트 워 (ENHANCED,2019)

영화리뷰

 

안녕하세요. 광남입니다. 오늘은 영화 뮤턴트  (Enhanced, 2019) 리뷰를 진행해보려고 합니다. 영어 제목으로 '(정도,가치,질 등을)강화한, 증대한'이라는 뜻을 가진 뮤턴트 워는  그대로 인간보다 강화된 인물들을 중심으로 벌어진 사건을 다룬 영화입니다. 돌연변이는 엑스맨 시리즈로 익숙해져약간의 기대감이 있었는데요. 끝까지 보면서 조금 당혹감을 감추지 못했던 영화 뮤턴트  리뷰, 바로 시작합니다.

 

 

 

뮤턴트 워

영화의 줄거리는?

Enhanced, 2019

 

 

 

 

 

 

 

인간의 욕심이 만들어  인간병기 '뮤턴트'. 그들은 인간이지만 인간에게 조종되는 실험체였다. 그러나, 실험실에서 탈출한 뮤턴트들은 각지로 숨어자신만의 생활을 하게 된다. 얼마 가지 않아 탈출한 뮤턴트들을 붙잡기 위해 최정예 특수부대가 비밀작전에 투입되고, 다시금 뮤턴트들은 실험실로붙잡혀 간다. 한편, 가장 강력한 파워를 가진 알파 뮤턴트는 자신의 힘을 키우기 위해 다른 뮤턴트들을 살해하고 힘을 흡수하는데.. 인간의 욕심이 만들어  뮤턴트가 이제 다시금 세상을 파괴하려 한다!

 

 

 

 

뮤턴트 워

지배하려는 욕구

Enhanced, 2019

 

 

 

 

 

 

 

 

 

 

영화 도입부, 생각보다 평화로운 일상을 보여주는데요. 뮤턴트는 인간의 욕망이 만들어  인간병기들이지만 결국 그들도 인간이었죠. 그들은 자신들의 생활을 겨우 되찾아 살아가는 듯한 모습을 보여줍니다. 그러나, 알  없는 사건들이 벌어지면서 자신들이  행동이 아니라고 하지만, 같은 인간이라고 생각하지 않아서 그런지 그들의 말을 믿어주지 않습니다. 그렇게  인간에 의해 일상이 무너지고 갇히게 됩니다. 자신보다 강한 존재를 지배하려는 인간의 욕망과 일상이 무너져버린 뮤턴트, 여기에서부터 영화가 시작됩니다.

 

 

 

 

뮤턴트 워

알파 뮤턴트 역할은..

Enhanced, 2019

 

 

 

 

 

 

 

영화 <뮤턴트 워>에서 가장 쌘 뮤턴트는 알파 뮤턴트입니다. 모든 뮤턴트들의 시작점이라고 할 수 있는 이 뮤턴트는 자신의 힘이 뮤턴트들에게 나눠진 것을 알고 다시 흡수하려고 하죠. 알파 뮤턴트는 자신의 힘을 과신하면서 인간들과 동료 뮤턴트들마저 죽이게 됩니다. 굉장히 폭력적으로 죽이지만 액션보다는 염력이 주된 힘이죠. 그러나, 생각보다 왜소하고, 다소 실험을 받았다고 하기엔 고생한 흔적 하나 없어 보이는 외모에 몰입도가 떨어지는 것 같았습니다.

 

 

 

 

 

 

뮤턴트 워

재미포인트가 있었다면?

Enhanced, 2019

 

 

 

 

 

 

 

 

 

킬링타임으로 보기에도 큰 재미는 없었다고 생각이 드는 영화였습니다. 강력한 힘을 가진 뮤턴트를 제압하는데 어설픈 전기봉 하나 들고 제압하는 장면부터 자신의 힘을 과신하던 알파 뮤턴트가 무너지는 장면까지 모두 어릴 적 보던 백터맨이나 파워레인저가 더 재미있겠다란 생각이 들 정도였습니다. '뮤턴트'라는 단어에 기대감을 엑스맨 시리즈에서 다루는 뮤턴트라고 생각하고 보신다면 크게 실망하지 않을까 싶습니다

 

 

 

 

 


 

 

 

 

 

이렇게 오늘은 영화 뮤턴트 워 (Enhanced, 2019) 리뷰를 진행해봤습니다. 레지던트 이블, 퍼시픽 림 제작진이라고 해서 기대하고, 돌연변이를 콘셉으로 한 영화라 조금 더 기대를 했었지만 많은 실망을 했던 영화가 아닐까 싶네요. 어디서나 볼 수 있을 법한 스토리 전개였다는 평을 끝으로 리뷰를 마치려고 합니다. 조금 악랄한 비평을 한 것 같지만, 직접 보신다면 어떤 느낌인지 아실 것 같습니다. - 광남 -

 

 

 

 

* 본 콘텐츠는 블로거 '광남' 님의 자료를 받아 씨네랩 팀이 업로드 한 글입니다. 원 게시글은 아래 출처 링크를 통해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작성자 . CINELAB

출처 . https://blog.naver.com/soulmater_/222454055188

Comments
  • 쿠니
    2020.10.13. 19:14

    반전포인트와 소소한 스토리

    쿠니
    2020.10.13. 19:14

    11.01 에 본영화 .배우들의 다양한 배역과 입체적인 캐릭터, 90년대 후반의 시대를 엿보는 맛은 쏠쏠하지만,다른 성별이 판단한 여자의 모습을 제3자의 입장에서 봤을때, 참으로 어색하고 우스꽝스러운 장면이 몇 가지 있는건 어쩔 수 없는 한계인가?

Relative contents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