게시글 신고

댓글 신고

CINELAB2021-10-14 12:09:27

비틀즈가 돌아왔다

<비틀즈: 겟 백>

<반지의 제왕> 시리즈의 '피터 잭슨' 감독이 지난 2019년 1월 '비틀즈' 공식 SNS에 '비틀즈'의 음반 제작 과정을 다큐멘터리 영화로 제작할 것이라고 밝혔지만, 2020년 코로나19의 확산으로 개봉이 무기한 연기되었고, 결국 북미 배급사였던 '디즈니'와의 협의 끝에 극장용 영화가 아닌 TV 다큐멘터리 시리즈로 공개하기로 결정하였는데요.

 

 

피터 잭슨 감독이 다룬 영상은 비틀즈의 Let It Be/Get Back 제작 과정을 담은 21일 간의 미공개 영상과 현장의 음성이 담긴 영상이기에, 전 세계 비틀즈 팬들은 당초 예상되었던 2시간 짜리 편집본보다 더 긴 영상을 보게 되었다는 사실에 더욱 신이 난 모습인데요. 이 앨범이 제작되었을 당시는 '비틀즈' 멤버 간의 불화가 극에 달한 시점으로 알려져 있었지만, 지난해 피터 잭슨 감독이 공개한 클립을 통해 팬들이 알지 못했던 멤버들의 관계가 드러나 기대감을 끌어올렸습니다.

 

 

그리고, 오랜 기다림 끝에 10월 13일 (북미 기준) <비틀즈: 겟 백>의 새로운 예고편이 공개되었습니다. 공개된 예고편은 전무후무한 최고의 그룹 비틀즈가 곡을 써내려가는 과정은 물론, 녹음부터 콘서트로 이어지는 장면까지 말그래도 비틀즈의 한 앨범의 제작부터 활동 과정까지가 모두 담겨있는데요. 원체 곡을 빠르게 쓰는 것으로 유명한 그룹이기에, 이 여정이 3주밖에 되지 않는다는 사실 역시 놀랍습니다. 하지만, 이 서사 안에는 그들이 불안, 초조함을 느끼는 과정이 세밀하게 묘사되어 있는데요. 최고의 합을 보여준 이 앨범 이후 그들이 영원히 헤어지게 되었기에 관객 입장에서 이 다큐멘터리가 더 와닿을 수밖에 없을 것 같습니다.

 

 

2시간 가량의 영화에서 그 3배에 달하는 TV 시리즈로 커진 <비틀즈: 겟 백>은 비틀즈 역사의 마지막 장을 돌아보는 거대한 회고의 일환으로, 비틀즈의 1969년 1월을 돌아볼 수 있는 영상입니다. 이는 전 세계 비틀즈 팬들에게 특히 큰 선물일텐데요. 그저 다큐멘터리를 즐기는 영화 혹은 드라마 팬들에겐 크게 와닿지 않을 수도 있지만, 이 회고는 단순히 '작품성'만을 논하기 어려운 작품이기도 합니다.

 

피터 잭슨 감독이 다듬은 '비틀즈'의 "Get Back"은 디즈니 플러스에서 3일에 걸쳐 공개될 예정인데요. 2021년 11월 25~27일로 공개일을 픽스한 만큼, 11월 국내 출시되는 디즈니플러스를 통해 국내 팬들 역시 이 작품을 감상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됩니다.

 

예고편 보러가기

 

 

지금은 볼 수 없어 더욱 소중한 장면들을 기다리며,

오늘 하루도 영화로운 하루 보내시길 바랍니다.

 

 


씨네랩 에디터 Cammie

작성자 . CINELAB

출처 . https://brunch.co.kr/@cinepick/283

  • 1
  • 200
  • 13.1K
  • 123
  • 10M
Comments
  • 쿠니
    2020.10.13. 19:14

    반전포인트와 소소한 스토리

    쿠니
    2020.10.13. 19:14

    11.01 에 본영화 .배우들의 다양한 배역과 입체적인 캐릭터, 90년대 후반의 시대를 엿보는 맛은 쏠쏠하지만,다른 성별이 판단한 여자의 모습을 제3자의 입장에서 봤을때, 참으로 어색하고 우스꽝스러운 장면이 몇 가지 있는건 어쩔 수 없는 한계인가?

Relative contents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