게시글 신고

댓글 신고

breeze2021-02-11 00:00:00

뷰티풀 데이 인 더 네이버후드(A Beautiful Day in the Neighborhood/2019/미국, 중국)

선택의 자유

(이미지 출처: 네이버 이미지)
 
 
<선택의 자유>
 
어렸을 때 AFKN-TV를 통해서였나, 미국에서 잠깐 살 때였나. 영어공부 삼아 프레드 로저스가 진행했던 TV 프로그램, <미스터 로저스의 이웃(Mister Rogers' Neighborhood)>을 보았던 기억이 난다. 자극적인 배경 음악이나 음향효과 없이 고요하게 진행되던 차분한 어린이 프로그램이었다. 
 
톰 행크스가 연기한 프레드 로저스는 실제로 방송인이자 장로교 목사였다고 한다.
 
영화는 실화를 바탕으로 했는데 유능한 잡지사 기자 로이드 보걸(매튜 리즈)이 '영웅' 특집 인터뷰 기사를 쓰게 되어 프레드와 만나게 되면서 이야기는 전개된다. 로이드는 냉정하고 매운 필치로 명성이 자자한 르포라이터였는데 갑자기 인터뷰 기사를 쓰라는 상관의 지시부터 마음에 들지 않았다. 
 
아버지 뻘의 프레드와 거듭 만나게 되면서 로이드는 친절하고 자상하며 진심을 담아 커뮤니케이션하는 프레드를 위선자가 아닐까 의심하게 된다. 로이드 자신은 아버지와의 갈등으로 의절하다시피 한 사이였기 때문이었을 것이다.  최근에는 그의 누나 결혼식에서 어쩔 수 없이 만났지만 치고받았을 정도로 둘의 사이는 최악이었다. 그런 그에게 프레드라는 인물의 인품은 가식으로 다가왔던 것이다.
 
병석에 누운 어머니와 남매를 버리고 달아났다가 자녀들이 장성한 후에야 나타나 화해를 바라며 접근을 하는 아버지와는 대조적으로 누구에게나 존경받는 인물을 만나려니 로이드는 혼란스럽기만 하다. 하지만 프로그램을 함께 제작하는 출연자와 제작진들은 물론 길에서 만난 낯선 사람들에게까지 진심을 다하고 그의 아내에게서도 존경받는 프레드의 여러 모습을 지켜보며 로이드의 얼어붙었던 마음은 점차 녹는다. 그리고 그토록 증오했던 아버지를 용서하게 된다. 결국 프레드의 인품이 '가짜'가 아니라 끊임없는 노력에서 비롯된 '진짜'임을 깨달은 로이드는 상관과 독자의 기억에 남을 '영웅' 특집을 완성한다. 
 
만나는 대상마다 한결같이 집중하고 상대방의 말을 곰곰이 생각하며 듣고 천천히 그리고 신중하게 대답하는 프레드의 모습은 타인의 말을 대충 듣고 설렁설렁 대답하며 섣불리 판단하였던 오랜 직장생활을 반성하게 만들었다. 아무리 바빠도 그리고 아무리 급해도 그렇게 하면 안되는 것이었다.
 
로이드의 부자관계에 대해 묻고 답할 때 집중하던 프레드의 태도가 인상적이었다. 그는 십대 자녀들과 갈등을 겪어 방송을 중단했던 시기도 있었다고 했다. 그리고 그 중 한 명은 최근까지 그를 아버지로 받아들이지 못했다고 솔직하게 털어놓기도 했다. 
 
분노했을 때 자신과 타인에게 상처를 주지 않으며 어떻게 반응할 것인지는 오로지 '선택'에 달려있다는 프레드의 말은 짧지만 여운이 긴 대사였다. 그의 인품을 쌓아올린 노력이 얼마나 치열했으며 얼마나 고통스러웠을까를 넉넉히 짐작할 수 있었다.
 
프레드의 인품에 영향을 받아 로이드의 강퍅했던 마음이 부드러워져 아버지를 용서할 수 있었듯이 따뜻하고 부드러운 마음은 다른 사람을 변화시키는 강한 힘을 지녔다. 비록 요즘 코로나19로 만남이 줄어들어 진심어린 인간관계를 만들 기회도 줄긴 했지만 나 자신을 포함하여 이 영화를 보는 모든 이들이 프레드처럼 아름다운 영향력을 갖게 되기를 소망한다.(©2020.최수형)
 

작성자 . breeze

출처 . blog.naver.com/breezeinjuly

  • 1
  • 200
  • 13.1K
  • 123
  • 10M
Comments
  • 쿠니
    2020.10.13. 19:14

    반전포인트와 소소한 스토리

    쿠니
    2020.10.13. 19:14

    11.01 에 본영화 .배우들의 다양한 배역과 입체적인 캐릭터, 90년대 후반의 시대를 엿보는 맛은 쏠쏠하지만,다른 성별이 판단한 여자의 모습을 제3자의 입장에서 봤을때, 참으로 어색하고 우스꽝스러운 장면이 몇 가지 있는건 어쩔 수 없는 한계인가?

Relative contents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