게시글 신고

댓글 신고

CINELAB2021-04-05 13:59:46

<정직한 후보>에서 "슬기로운 감빵생활"을 찍기까지

영화 <정직한 후보>의 로케이션

어제는 4월 1일! 만우절이었죠. 전 세계적으로 크고 작은 '장난'으로 많은 이슈가 생기는 이날에도 거짓말을 못 하는 사람이 있다고 하는데요! 평소에 거짓말을 너~무 많이 해서일까요? 순식간에 '진실의 주둥이'가 되어버린 3선 국회의원의 이야기를 다룬 영화 <정직한 후보>는 선거를 앞둔 지금 보기 정말 좋은 영화입니다.

 

 

세상을 평화롭게 하는 말은 진실보다는 거짓이라는 말이 있죠. 이 명언을 철저히 지켜오던 '주상숙' 후보는 한순간에 지나치게 정직한 입을 갖게 되었는데요. 영화 <정직한 후보>는 리얼 가득한 대사를 만들어내기 위해 실제 국회의원들을 인터뷰하고, 찐 '선거 캠프'를 만들기 위해 선거관리위원회부터 정치계 전문가들에게까지 끊임없이 자문을 구했다고 합니다. 이렇게 공들여 탄생시킨 캐릭터를 뒷받침하기 위해 로케이션 또한 현실과 최대한 맞닿아있을 수 있게 노력했다고 하는데요!?

 

경기콘텐츠진흥원, 전주시네마프로젝트 등 각 도시들이 지역 사회 홍보와 '콘텐츠 산업'의 부흥을 위해 콘텐츠 지원 사업을 펼치고 있고, 2019년에 개봉한 <정직한 후보> 역시 대전정보문화산업진흥원의 지원을 받아 제작되었다고 합니다.

 

제 41회 청룡영화상에서 여우주연상까지 수상한 기호 1번 주상숙 후보는 과연 어떤 장소들에서 어떤 선거 유세를 펼쳤는지 선거 유세 차량을 '씨네리포트'가 추적해보았습니다!

 

TJB 대전방송

선거 전 언제나 그렇듯 TV 토론이 열리고, 후보들은 주상숙 의원의 '자금'에 대한 의혹을 제기합니다. '옥희재단'에 의문을 품고 있는 건 후보들뿐만이 아닙니다. 토론이 열리는 방송국엔 주 후보를 끝~까지 쫓아 비리를 파헤칠 기자님도 존재하죠. 토론부터 주 후보가 출연하는 라디오 프로그램까지 촬영된 이곳은 바로 TJB 대전방송으로, 대전의 지원 사업의 일부로 참여할 수 있었습니다.

 

배재대학교

 

"어려운 사람을 살피고 정직하게 살아야 한다"라는 말씀을 남긴 '김옥희' 여사께서 설립한 옥희과학대학으로 변신한 이곳은 대전에 위치한 '배재대학교' 입니다. '옥희재단'은 주상숙 의원 비리의 핵심이었던 만큼 영화에 자주 등장하는 곳인데요. 늘 그렇듯 훈훈한 결말을 위해, 비리 가득했던 이곳도 결국 '정직하게 운영'되는 곳으로 끝맺음 짓게 됩니다.

 

국립경찰병원

말이 맘처럼 안 나온다니 굉장히 큰 문제가 아닐 수 없습니다. '정직'한 후보여서는 안 되는 상숙은 궁여지책으로 병원으로 향하지만, 병원에서 진실의 주둥이는 더욱 활기를 찾습니다. 양방으로 안 된다면 한방으로 가야죠! 문젯거리인 주둥이에 침까지 맞아보지만 소용없습니다. 이렇게나 정직하신 후보님께서 방문하신 병원은 바로 국립경찰병원인데요. 치안이 훌륭한 곳이라고 하니, 아주 잘 다녀오신 것 같습니다.

 

서울책보고

 

지나치게 '정직'하게 된 후보님의 출판기념회가 열린 곳은 바로 송파구에 위치한 '서울책보고'입니다. 다가오는 유권자를 보고 식겁하기도 하고, 사인을 요청하는 시민에겐 얼떨결에 '대필' 사실을 밝혀버리기도 하는데요. 서울시가 헌책방들을 모아 오래된 책의 가치를 담아 새로 만든 헌책방인 이곳 뒤편에서 후보님께서는 보좌관에게 '중고차'를 사주겠다고 고백하기도 하죠. 특색 있는 구조로 큰 인기를 끌었던 문화공간으로 문화여행을 떠나보는 건 어떠세요?

 

국회도서관

선거 10일 전, 과거의 킹메이커를 고문으로 부르자는 '보좌관'의 말을 믿고, 그를 모시러 갑니다. 온갖 정책과 시대의 흐름을 꿰뚫고 있어야 하기 때문일까요? 그분은 다름 아닌 "국회도서관"에서 찾을 수 있었습니다. 캠프에 합류하자마자 전두지휘하며 주 후보 '왕' 만들기에 돌입합니다. 순식간에 '갓상숙'이 된 주 후보!는 국회에 입성할 수 있을까요?

 

 

그리고 '만우절'에 전해진 반가운 소식! '진실의 주둥이 사단'이 돌아온다고 하는데요! 후속작 <정직한 후보2>는 장유정 감독과 라미란, 김무열, 윤경호 배우가 다시 만난 작품으로, 진실의 주둥이 '주상숙'이 정계 복귀를 꿈꾸며 벌어지는 이야기를 다룰 예정이라고 합니다.

 

진실의 주둥이를 기다리며,

그때까지 영화로운 나날 보내시길 바랍니다.

 


 

씨네랩 에디터 Cammie

작성자 . CINELAB

출처 . https://brunch.co.kr/@cinepick/144

  • 1
  • 200
  • 13.1K
  • 123
  • 10M
Comments
  • 쿠니
    2020.10.13. 19:14

    반전포인트와 소소한 스토리

    쿠니
    2020.10.13. 19:14

    11.01 에 본영화 .배우들의 다양한 배역과 입체적인 캐릭터, 90년대 후반의 시대를 엿보는 맛은 쏠쏠하지만,다른 성별이 판단한 여자의 모습을 제3자의 입장에서 봤을때, 참으로 어색하고 우스꽝스러운 장면이 몇 가지 있는건 어쩔 수 없는 한계인가?

Relative contents

top